[서울=불의신전] 2009년 05월 24일 14:20 / 아후라 (ahura.co.kr@gmail.com)

 

지난 “광우병"파동 이 후 잠잠했던 “대통령 탄핵" 여론이 “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소식”과 함께 다시 태동하고 있다.

 

검색포털 네이버의 자료에 따르면  2009년 5월 24일자 “일간 종합 검색어”에서 “이명박탄핵"이 1위에 올랐다.

 

[자료화면 : 2009년 5월 24일자 일간 종함검색어][자료화면 : 2009년 5월 24일자 일간 종함검색어]

 

 

일각에서는 과도한 검찰의 수사가 결국 한 나라의 “전 대통령을 죽음”으로까지 몰고간 것이 아니냐는 시각과, 현 정권의 실정(失政)에 국민의 시각을 분산시키기위한 여론몰이로 “전 대통령”을 너무 심하게 몰아부친 것이 아닌가하는 우려를 하고 있었다.

 

이에 공감하듯 인터넷여론은 결국 “현직 대통령 탄핵"이라는 초강수로 돌아서고 있는 듯 하다.

 

네이버 : 국내 포털 검색시장에서 점유율이 70%(추정)를 넘는 부동의 1위 검색포털

 

Copyright ⓒ 불의신전 (http://ahura.co.kr)) 무단전재 및 재배포 무제한 허용